쌍용건설, 하반기 '영업·관리부문' 정규직 전환 인턴 20명 채용
쌍용건설, 하반기 '영업·관리부문' 정규직 전환 인턴 20명 채용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10.20 16:1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건설이 회사의 미래를 함께할 2021년 하반기 영업과 관리 부문 인턴 20명을 공개채용 한다.

20일 쌍용건설에 따르면 인턴으로 채용된 합격자는 오는 12월 초부터 2개월 동안 인턴으로 근무 후 실무 평가를 거쳐 내년 상반기 정식 신입사원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채용분야는 영업부문의 △건축영업 △도시정비 △마케팅 △주택사업 △리모델링 △공공영업 △기술영업 △해외영업 등 8개 부문과 관리부분의 △기획 △HR △법무 △회계 △홍보 △외주구매 등 14개 부문이다.

전공학과는 14개 부문 중 리모델링과 기술영업, 법무 3개 부문은 관련 전공자를 우대한다. 11개 부문은 전공무관으로 인문계와 이공계 전공자 모두 지원할 수 있다.

지원자격은 4년제 대학교 이상 졸업생, 2022년 2월 졸업예정자로 국내·외 현장 근무가 가능한 어학 우수자, 보훈대상자와 장애인은 관련법률에 의해 우대한다.

전형방법은 오는 31일까지 온라인 서류접수를 거쳐 다음달 중 온라인 인적성검사와 화상 면접전형을 거쳐 다음달 말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2015년 이후 매출과 수주물량 증가로 450명에 달하는 신입과 경력직원을 채용해 왔다"며 "인턴채용은 정규직 채용을 전제로 한 채용연계형인 것이 특징이며, 쌍용건설의 넥스트 레벨을 같이할 성장잠재력이 높은 인재를 발굴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