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설안전공단 "인제38대교 안전 이상없지만 보수 필요"
시설안전공단 "인제38대교 안전 이상없지만 보수 필요"
  • 윤길중 기자
  • 승인 2020.12.05 13:08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밀안전진단 결과, 안전등급 '보통'
박영수 이사장 "국토관리원 새출발"
▲ 한국시설안전공단이 인제38대교에 대한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한국시설안전공단
▲ 한국시설안전공단이 인제38대교에 대한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 ⓒ 한국시설안전공단

한국시설안전공단은 제1종시설물인 강원도 인제군 남면 '인제38대교'에 대한 정밀안전진단 결과 안전등급이 'C등급(보통)'으로 지정됐다고 5일 밝혔다.

C등급은 '주요부재에 경미한 결함이나 보조부재에 광범위한 결함이 발생했지만 전체적인 시설물 안전에는 지장이 없다'는 것을 의미한다. 주요부재의 내구성과 기능성 저하 방지를 위한 보수가 필요하거나 보조부재에 간단한 보강이 필요한 상태다.

이에따라 교량 관리주체인 인제군은 교량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안전과 시설물의 안전과 유지관리를 위해 공단이 제시한 보수·보강 방안을 적극 이행해야 한다.

2009년 9월 준공된 인제38대교는 총연장 700m, 폭 11m의 왕복 2차선 교량으로 공단만이 정밀안전진단을 수행하는 '전담시설물'로 고시돼 있다.

정밀안전진단이란 시설물의 물리적·기능적 결함을 발견하고 그에 대한 신속하고 적절한 조치를 하기 위해 구조적 안전성과 결함의 원인 등을 조사·측정·평가, 보수·보강 등의 방법을 제시하는 행위를 말한다.

정밀안전진단은 현장조사, 조사와 재료시험, 상태평가, 안전성평가 등을 거쳐 최종적으로 종합평가와 안전등급을 지정하고 보수·보강과 유지관리 방안을 제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박영수 이사장은 "건설안전 강화를 위해 국토안전관리원으로 새롭게 출범한다"며 "교량 등 국가 주요시설물의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노력에는 조금의 변화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야옹이 2020-12-06 07:34:28
철저한 보수 보강 하고 관계자는 철저히 감독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