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공공기업 사칭 '해킹메일' 대처법 발간
과기정통부, 공공기업 사칭 '해킹메일' 대처법 발간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07.03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는 공공기관이나 기업을 사칭하는 해킹메일로 인한 피해 방지를 위해 관계부처 합동으로 '만화로 보는 알기 쉬운 해킹메일 대처법'을 발간한다고 3일 밝혔다.

해커가 공공기관, 기업, 지인으로 가장해 메일을 발송하고 이를 메일 수신자가 열람하는 경우에 악성코드가 유포돼 수신자의 정보가 탈취되거나 시스템이 파괴되는 방식으로 피해가 발생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최근 경찰서 명예훼손 출석통지서, 국세청 미지급 세금계산서, 계정정보 업데이트 알림, 채용이력서 제출 등 이용자들의 열람을 유도하는 해킹메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보 만화는 △해킹메일 사고 사례와 원인 △메일 이용자가 판별하는 방법 △수·발신 주의사항 등을 담고 있다.

책자는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보호나라(www.boho.or.kr)에서 웹툰 형식으로 게시해 국민 모두가 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정부는 해킹메일을 기술적으로 식별해 차단하는 기술을 보급하는 체계를 마련한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정부·공공 분야 대책을 우선 시행하고 민간 분야로 확산해 나갈 것"이라며 "출처가 불분명한 메일은 열람하지 않아야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