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車 시내버스 4000대 화재예방 안전점검
현대車 시내버스 4000대 화재예방 안전점검
  • 김병직 기자
  • 승인 2018.10.17 14: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현대 슈퍼에어로시티 버스. ⓒ 현대자동차
▲ 현대 슈퍼에어로시티. ⓒ 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버스 이용 승객의 안전을 위해 화재예방 특별 안전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현대차는 오는 26일까지 69개 업체가 운행하는 현대차 시내버스 4000대에 대한 무상점검을 실시한다.

지역별 일정에 따라 현대차 서비스 전문 정비 인력을 투입해 시내버스 차고지에서 안전점검을 시행한다.

차량의 안전운행과 직결되는 엔진, 조향장치, 제동장치 등 주요 부품과 동절기 대비 화재예방을 위한 오일류, 배선 계통, 터보·배기장치 등을 점검한다.

지역별 일정은 △경남(16~17일) △호남(16~25일) △강원(17~24일) △경북(17~22일) △충청(23~24일) △서울과 수도권(23~26일) 순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시민이 안심하고 시내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화재예방 특별 안전점검 서비스를 기획했다"며 "다양한 점검 서비스를 통해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메카 2018-10-17 18:46:25
대중교통의 소방안전은 불특정 다수인들의 많은 인명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라도 확실한 안전이 담보되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