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뉴스 정치
행안부, '등산객들의 생명줄' 국가지점번호판 확대
김대수 기자 | 승인 2017.09.13 15:19

정부가 등산객의 '생명줄' 역할을 하는 국가지점번호판을 대폭 늘린다.

국가지점번호판은 전 국토를 가로 10m, 세로 10m의 크기로 나눠 번호를 부여해 산, 들, 바다 등 거주지역이 아닌 곳에 설치해 자신의 위치를 정확히 알릴 수 있도록 표기 한것이다.

행정안전부는 현재 1만6632개인 국가지점번호판 개수를 2020년까지 4만6832개로 확대해 설치할 계획이라고 13일 밝혔다.

추가 설치가 완료되면 전 국토 1㎢당 1개 이상의 국가지점번호판이 들어서게 된다.

이를 위해 행안부는 대한시설물유지관리협회, 한국전력공사, 한국국토정보공사와 협력 협약을 체결했다.

대한시설물유지관리협회는 댐, 보 등 전국 55만개 시설물을 관리하면서 국가지점번호판 설치와 유지ㆍ관리에 병행할 계획이다.

한국전력공사는 산악지역에 흩어진 2만 개의 송전철탑에 국가지점번호판을 설치하기로 했다.

한국국토정보공사는 국가지점번호판 설치에 소요되는 측량수수료를 30% 감면하기로 했다.

김부겸 행정안전부장관은 "국가지점번호판 확대 설치로 야외에서도 국민들께서 안전하게 생활하실 수 있도록 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대수 기자  daesoo.kim70@gmail.com

<저작권자 © 세이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Safe 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44길 5, 2층 한국안전인증원  |  대표전화 : 02-6291-010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신승혜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8  |  등록일 : 2015.10.15   |  발행인 : (사)한국안전인증원 김창영  |  편집인 : 김대수
Copyright © 2017 세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