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역·터미널 주변 위생불량 음식점 9곳 적발
서울시, 역·터미널 주변 위생불량 음식점 9곳 적발
  • 이정형 기자
  • 승인 2017.01.26 15:0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5곳 위생 점검…적발 업소에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
서울시가 철도역 등 9개 음식점에서 위생불량 사실을 발견했다.

서울시는 설 연휴기간 이용객이 급증하는 철도역, 버스터미널 등 주변 음식점 175곳을 위생점검한 결과 위반업소 9곳을 적발했다고 25일 밝혔다.

시는 지난 19일 공무원 등 83명이 참여해 원산지 미표시, 위생취급기준 위반, 영업주와 종사자 건강진단 미필 등을 적발했다. 해당 업소는 <식품위생법> 등에 따라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이 내려진다.

나백주 시민건강국장은 "명절에 앞서 강도높은 위생점검을 해 귀성객들이 터미널 등 주변 음식점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