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시민들 국토부 청사 앞에서 "선교통 후개발" 요구
남양주 시민들 국토부 청사 앞에서 "선교통 후개발" 요구
  • 이동희 기자
  • 승인 2021.11.19 17:52
  • 댓글 1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9일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앞에서 다산총연과 교통비대위가 총궐기대회를 하고 있다. ⓒ 다산총연
▲ 19일 정부세종청사 국토교통부앞에서 다산총연과 교통비대위가 총궐기대회를 하고 있다. ⓒ 다산총연

경기 남양주 다산신도시 총연합회와 다산신도시 교통개선 비상대책위원회는 19일 '교통대책 없는 신규 공공택지 전면 철회'를 요구하며 세종 국토교통부 청사 앞에서 시위를 벌였다.

다산총연과 교통비대위는 '선교통 후개발'의 3기 신도시 완성을 위해 추가 교통대책 수립을 촉구했다. 서울~남양주 대심도 고속화도로 신설과 6호선 남양주 연장 등을 요구했다.

다산총연과 교통비대위는 "추가 택지의 무조건 반대가 아닌 교통대책 수립이 최우선"이라며 "주거 부적합 지역인 남양주 진건 공공택지에 공원녹지화 사업, 도시첨단산업단지 지정, 왕숙신도시 지구 편입해 달라"고 요청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현미 2021-11-23 01:34:29
아파트만 때려짖지만 말고 길먼저 내주세요!

다산신도시 2021-11-22 18:33:27
교통대책 좀 마련해주세요!!!!!

선교통 2021-11-21 22:17:33
선교통! 약속 지켜주세요

탁상행정거부 2021-11-21 21:26:45
선교통 후개발! 이 정부는 약속 좀 지켜라!

라니 2021-11-21 19:39:05
주택만 다때려박고 교통은 나몰라라하는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