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인터넷 장애 사과 … 다음달 청구비 일괄 '감면'
KT, 인터넷 장애 사과 … 다음달 청구비 일괄 '감면'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11.01 14:3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KT 주요 임원들이 서비스 장애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효일 고객경험혁신본부장, 박현진 네트워크혁신TF , 서창석 네트워크혁신TF , 권혜진 네트워크전략담당. ⓒ KT
▲ KT 주요 임원들이 서비스 장애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왼쪽부터 박효일 고객경험혁신본부장, 박현진 네트워크혁신TF, 서창석 네트워크혁신TF, 권혜진 네트워크전략담당. ⓒ KT

KT가 지난 25일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 장애 관련 재발방지대책과 고객보상안을 발표했다.

KT는 광화문사옥에서 설명회를 열고 "재발방지대책을 조속히 적용해 기존 서비스 이용약관과는 관계없이 고객 보상안을 마련했다"고 1일 밝혔다.

KT는 인터넷 장애로 인해 조금이라도 불편을 겪은 모든 고객에게 가능한 신속한 보상책을 마련하는 것에 주력했다.

보상대상 서비스는 무선, 인터넷, IP형 전화, 기업상품 등이다.

무선 서비스는 태블릿PC와 스마트워치 등 추가단말도 보상대상에 포함된다. KT망을 이용하는 알뜰폰과 재판매 인터넷 고객도 해당된다.

보상기준은 개인·기업고객은 최장 장애 시간 89분의 10배 수준인 15시간으로 적용되고,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에게는 해당 서비스 요금의 10일 기준으로 보상된다.

KT는 고객들의 개별 문의와 신청의 번거로움을 최소화하고 누락 방지를 위해 접수절차 없이 다음달 청구되는 11월 이용 요금분에서 보상금액을 일괄 감면한다.

KT는 요금감면과 소상공인 케어를 위해 전담 지원센터를 오픈하고 2주간 운영한다.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보상기준과 대상 확인을 안내하고, 보상금액 확인도 가능하도록 추가 보완할 예정이다.

구현모 대표는 "KT를 믿어주신 여러분들께 불편을 드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신속히 재발방지대책을 적용해 신뢰 회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Tag
#K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