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경기북부 최고의 화재조사관은?
올해 경기북부 최고의 화재조사관은?
  • 신승혜 기자
  • 승인 2020.06.22 10:43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산소방서 '최우수팀' 영예
▲ 화재현장 감식 중인 소방관 ⓒ 경기도
▲ 화재현장 감식 중인 소방관 ⓒ 경기도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는 과학적 화재감식과 증거물 수집능력 등을 높이기 위해 실시한 '2020년 경기북부 화재감식 경연대회' 최종 심사에서 일산소방서가 최우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22일 밝혔다.

대회는 갈수록 복잡·다변화되는 화재양상에 맞춰 현장 화재조사관들의 과학적 화재감식과 증거물 수집능력을 높이고자 열렸으며, 북부 11개 소방서 화재조사 업무담당자로 구성된 11개팀 22명(2인 1조)이 참가했다.

대회는 한국소방산업기술원 소화시험장에서 실무 화재감식능력을 검증하는 1차 심사 후, 상위 6개팀을 선발해 현장조사서 작성 능력을 서면으로 평가하는 2차 심사를 벌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대회 결과 최우수팀은 일산소방서(소방위 유채전, 소방장 윤현두)가 선정됐다.

일산소방서는 장비활용, 발화지점 판정, 증거물 감식·수집능력 등에서 높은 활약을 펼쳤으며 화재원인에 대한 과학적·논리적인 화재보고서를 작성했다는 점에서 외부 민간전문가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우수팀은 가평소방서(소방장 이준욱, 소방교 마재성), 장려팀은 남양주소방서(소방장 서종현, 소방교 조은석)가 각각 선정됐다.

최우수·우수·장려 3개 소방서 직원들에게는 도지사 명의의 상장과 근무성적 가점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특히 최우수팀인 일산소방서는 오는 9월 열릴 소방청 주관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화재감식 분야에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대표로 출전한다.

최준 북부소방재난본부 대응과장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뜨거운 열정으로 이번 대회에 참가한 직원들의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며 "과학적 화재조사 감식·감정 기법을 향상시켜 대외적 공신력을 확보하고 화재피해로 인한 억울한 도민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sy02 2020-06-22 12:28:18
감사에 감사하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