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안전전공 대학생에 '맞춤형 현장학습' 지원
경기도, 안전전공 대학생에 '맞춤형 현장학습' 지원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6.04.20 16:2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본부, 한경대 토목공학과 교수·학생 대상 첫 현장학습

경기도재난안전본부(본부장 강태석)는 지역 안전 관련 학과 대학생들에게 맞춤형 현장학습을 지원한다.

맞춤형 현장체험 학습은 토목, 건축, 안전 전공학과 대학생들의 안전 인식과 실무 역량을 높여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재난안전본부는 20일 오전 ‘평택호 횡단 도로 건설공사 2공구 사업장’에서 한경대학교 토목공학과 학생들과 교수 등 4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첫 번째 맞춤형 현장체험 학습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학습은 교량, 절개지, 터널 등 도로분야 공사장 견학 및 공법 설명과 공사 시 유의사항 확인하는 방법으로 진행됐다. 공사장 견학과 공법 설명에는 감리 전문가와 시공 전문가가 강사로 나섰다.

재난안전본부는 앞으로 성균관대 등 지역 7개 대학교 안전관련 전공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맞춤형 현장학습을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기동안전점검단의 안전 점검 업무를 체험하고 실무 경험을 쌓아 민간 기업에 취업을 연계하는 ‘안전인턴제도’ 도입도 검토하고 있다.

김정훈 도안전관리실장은 "경기도내 안전전공 대학생들의 맞춤형 현장학습 지원을 확대하고, 안전인턴제 도입 등 안전분야 대학생 참여 기회를 늘려가겠다"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