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겸 행안부 장관 "설연휴 24시간 안전 대응체제 유지"
김부겸 행안부 장관 "설연휴 24시간 안전 대응체제 유지"
  • 최진우 기자
  • 승인 2019.02.01 15:08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부겸 행안부 장관이 소화기 관리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 행안부
▲ 김부겸 행안부 장관이 소화기 관리상태를 살펴보고 있다. ⓒ 행안부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설 연휴가 시작되는 2일 화재취약시설을 점검하고 노숙인 재활지원시설을 방문해 배식봉사에 나선다.

김 장관은 화재취약시설 점검을 통해 국민 생활과 밀접한 화재, 가스, 전기사고 등 4대 안전사고 예방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 서울 서대문구의 사우나·찜질방을 방문해 화재경보기, 대피로 등 소방·피난시설을 점검하고 시설 관리자들과 화재 발생 상황에서 고객들의 대피를 유도하는 가상훈련에 참여한다.

이어 설 명절을 가족과 함께하지 못하는 노숙인들을 찾아 자원봉사자들과 배식봉사도 실시한다.

김부겸 행안부 장관은 "국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24시간 안전 대응체제를 유지하는 등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탄 2019-02-02 13:37:56
이번 설명절에는 아무 사고 없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