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대 카톡 프로필 주황색 지구본 뜨면 "피싱 의심"
상대 카톡 프로필 주황색 지구본 뜨면 "피싱 의심"
  • 임홍철 기자
  • 승인 2019.01.02 10:41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카오 '글로브 시그널' 도입
ⓒ 카카오
ⓒ 카카오

카카오는 메신저 피싱 등에 따른 피해 방지를 위해 카카오톡에 '글로브 시그널'을 도입한다고 2일 밝혔다.

'글로브 시그널'은 친구로 등록되지 않은 대화 상대가 해외 번호 가입자로 인식되면 프로필 사진에 주황색 바탕의 지구본 그림을 보여주는 기능이다. 해당 대화 상대를 친구로 추가하거나 채팅창을 터치하면 경고창이 떠 대화 상대의 가입국가와 미등록 해외 번호 사용자에 대한 경고·주의사항이 안내된다.

카카오는 2012년부터 해외 번호 가입자의 프로필에 국기를 띄워주는 '스마트 인지 기술'을 적용해왔다.

카카오는 최근 해외 가상번호를 이용해 카카오톡에 가입한 뒤 친구나 가족 등을 사칭해 금전을 요구하는 메신저 피싱 사례가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경고 메시지를 통해 이용자들에게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이런 기능을 도입했다.

카카오 관계자는 "지인을 사칭해 금전을 편취하는 등의 사례가 급증해 이용자의 각별한 주의 요구·피해 방지를 위해 강화된 기능을 도입했다"며 "카카오톡 이용자 보호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Peter 2019-01-04 16:21:00
주황색 지구본? 유심히 봐야겠네요

조남관 2019-01-03 17:46:49
주황색 지구본 무셔~

경기미시 2019-01-03 14:35:35
카카오톡 보이스톡으로도 오기도 하고 메신저로 오기도 하는데 이번 지구본 표시 뜨는것 잘한 것 같아요 잘못하면 속아 넘어갈 수도 있으니까요

오창균 2019-01-03 10:33:52
보이스피싱피해없는 2019년 한해를 기원합니다

122hm122 2019-01-03 09:58:58
주황색 지구본 글로브 시그널로
피싱 피해 없어지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