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철 들불 화재 빈번 … 경기북부 3년간 241건
봄철 들불 화재 빈번 … 경기북부 3년간 241건
  • 신승혜 기자
  • 승인 2018.04.22 11:18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3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의 한 들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들이 불을 끄고 있다. ⓒ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 지난 13일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의 한 들에서 불이 나 소방대원들이 불을 끄고 있다. ⓒ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

건조한 봄철 논밭에서 잡풀 등을 태우다가 산불로 번지는 사례가 많아 주의가 요구된다.

22일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경기북부지역에서 발생한 들불 화재는 241건(재산피해 약 2억5000만원)으로 집계됐다.

화재는 건조한 봄철 농경지 주변 잡초를 태우거나 쓰레기를 소각하는 기간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것으로 소방당국은 추정했다.

화재 예방을 위해서는 허가 없이 소각행위를 해서는 안 되며, 부득이한 경우 반드시 지역 소방서에 사전 신고를 해야 한다. 또 불을 이용한 활동 시 주변에 소화기 등 소방장비를 반드시 갖춰야 한다.

소방당국은 관련 기관과 협조해 무단 소각행위에 대한 단속활동을 펼치고 있다.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들불 화재가 발생하면 즉시 출동할 수 있는 태세를 갖추고 있다"면서 "논밭 소각행위가 산불로 이어지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하과장 2018-04-23 10:10:05
조금만 주의를 기울이면 막을 수 있는 인재라서 안타깝지요-

안전한나라 2018-04-22 21:28:27
논밭에서 잡풀 등을 태우는거 안좋다고 합니다

아이오페 2018-04-22 16:28:47
논두렁 등 소각행위 위험해요
봄바람에 불꽃이 튀어 이어 옮겨 붙어 확산이 빠르기 때문에 소각행위는 금지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