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수칙 지키면 더 즐거워요" ··· 가을축제 179건 '팡파르'
"안전수칙 지키면 더 즐거워요" ··· 가을축제 179건 '팡파르'
  • 김대수 기자
  • 승인 2017.10.12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정안전부가 가을축제철을 맞아 안전지침을 발표했다.

행안부 통계에 따르면 지난 9월까지 개최된 축제는 510건, 10월에는 179건이 열린다.

지난해 10월 열린 축제 가운데 방문객이 10만명 이상인 축제는 61건, 100만명 이상인 경우는 '추억의 충장축제', '부산불꽃축제 등 6건이다.

대부분의 축제는 사람들이 많이 몰'리는 축하공연 등이 포함돼 있어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

2014년 성남 테크노벨리 야외 공연장에서는 관람객들이 무대가 잘 보이는 곳을 찾아 환풍구 위에서 공연을 관람하다가 환풍구가 붕괴되면서 16명이 사망했다.

2005년에도 상주 시민운동장에 마련된 공연장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출입구로 몰리면서 11명이 압사했다.

축제를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지키고 진행요원의 지시에 잘 따라야 한다.

또 공연이나 체험 등 행사에 참여할 때는 줄을 서서 차례로 이동하고 관람석 이외의 높은 곳에 올라가거나 안전선 밖으로 다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화재 등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진행요원의 안내에 따라 침착하게 대피하고 축제장에서 위험요소를 발견했을때 진행요원에게 알려야 한다.

조덕진 행안부 안전기획과장은 "많은 사람이 몰려 혼잡한 곳일수록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시고 위험한 행동은 자제해 달라"고 말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