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재난안전 해양 Safe Focus
매년 여름 휴가철 '물놀이 사고'로 32명 사망
김대수 기자 | 승인 2017.07.14 14:13

최근 5년간 물놀이 안전사고로 157명이 사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마다 32명이 숨졌다.

이에 따라 국민안전처는 13일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바다ㆍ강ㆍ하천 등 등의 '물놀이 안전사고'에 주의보를 발령했다.

안전처에 따르면 하천ㆍ강에서 발생한 사고는 전체 사고의 53%로 5년간 84명(연평균 16.8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다른 물놀이 장소보다 인명피해가 많았다.

본격적인 휴가철인 7월말~8월초에 발생한 사고가 전체의 55%를 차지했다.

원인별로는 수영미숙이 35%로 가장 많았다. 안전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33%로 나타났다. 연령별로는 10대가 38%로 가장 많았다. 20대 26%, 50대 12%, 30대 11%로 나타났다.

안전처 관계자는 "하천과 강은 급류가 수시로 발생하고 수심이 급격하게 변하는 등 지형적인 위험이 있기 때문에 물놀이 안전수칙을 꼭 지켜야 한다"고 말했다.

김대수 기자  daesoo.kim70@gmail.com

<저작권자 © 세이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고상용 2017-07-14 16:16:15

    휴가철 어린이도 조심 너무들떠있다가 순간적으로 아가들이 몰에 드러가 없어져 버려요   삭제

    포토뉴스
    여백
    여백
    Safe 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44길 5, 2층 한국안전인증원  |  대표전화 : 02-6291-0107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신승혜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8  |  등록일 : 2015.10.15   |  발행인 : (사)한국안전인증원 김창영  |  편집인 : 김대수
    Copyright © 2017 세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