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나미비르 캡슐제 등 17개 제품 '국가필수의약품' 지정
자나미비르 캡슐제 등 17개 제품 '국가필수의약품' 지정
  • 원덕영 기자
  • 승인 2017.07.04 14: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는 신종 인플루엔자 치료제인 '자나미비르 캡슐제' 등 17개 제품을 '국가필수의약품'으로 추가 지정했다고 4일 밝혔다. 국가필수의약품은 126개로 늘었다.

국가필수의약품은 질병 관리, 방사능 방재 등 보건의료에 필수적이나 시장 기능만으로는 안정적 공급이 어려운 의약품으로 보건복지부장관과 식약처장이 지정한다.

추가 지정은 지난달 30일 2017년 국가필수의약품 안정공급 협의회 정기회의를 거쳐 결정됐다.

지난해 12월에는 결핵치료제 '카나마이신 주사제' 등 109개 제품을 국가필수의약품으로 지정했다.

국가필수의약품 126개 제품은 필수예방접종 백신 20개 등 정부 정책목적에 필수적인 의약품 71개과 응급 의료에 필요한 해독제 21개 등 의료현장에서 필수적인 의약품 55개다.

식약처는 그동안 국가필수의약품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수급 모니터링 센터 설치 △국가필수의약품 안정공급 실무협의회 운영 △공급 중단 의약품 특례수입 등 정책을 추진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공중보건 위기에 신속하게 대응하고 의료현장에서 환자 치료에 필수적인 의약품이 안정적으로 공급되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