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안전
행락철 맞아 휴대용 가스레인지 안전사고 주의보국민안전처·한국가스안전공사, 부탄캔 사고 증가 우려 주의 당부
김대수 기자 | 승인 2017.04.20 13:20

국민안전처와 한국가스안전공사는 본격적인 행락철을 맞아 부탄캔을 이용한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고가 증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20일 주의를 당부했다.

최근 5년간 휴대용 가스레인지사고는 100건이 발생해 8명이 사망하고 133명이 부상을 당했다.

장소별로는 식품접객업소 35건, 주택27건, 캠핑장과 낚시터 등 16건 순으로 발생했다.

사고원인은 화기근처 부탄캔 보관 24건, 과대불판과 호일사용 11건, 장착불량 10건 등으로 사용자 취급 부주의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고의 대부분이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아 발생했다는 것을 말해준다.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 안전수칙으로는 △휴대용 가스레인지 사용시 화기 주변에 부탄캔 놓지 말 것 △삼발이(받침대)보다 큰 과대불판이나 알루미늄 호일을 감은 석쇠 사용금지 △남은 가스 사용을 위한 부탄캔 가열금지 △가스레인지를 나란히 놓고 사용하지 않기 등이 있다.

조덕진 국민안전처 안전기획과장은 "안전수칙만 준수해도 휴대용 가스레인지의 폭발이나 화재의 위험으로부터 대부분 벗어날 수 있다"며 안전수칙 준수를 거듭 강조했다.

김대수 기자  daesoo.kim70@gmail.com

<저작권자 © 세이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Safe 만평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정동, 경향신문사 빌딩)  |  대표전화 : 02-6291-0103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대수
등록번호 : 서울 아 03938  |  등록일 : 2015.10.15   |  발행인 : (사)한국안전인증원 김창영  |  편집인 : 김대수
Copyright © 2017 세이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