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국가보훈처, 국가유공자 주거지원 확대한다
LH-국가보훈처, 국가유공자 주거지원 확대한다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8.12 14:1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LH
▲ 김현준 LH 사장(왼쪽)과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이 국가유공자 주거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LH

LH는 국가보훈처와 '국가유공자의 주거지원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김현준 LH 사장과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이 참석한 이 날 협약은 쪽방, 비닐하우스 등 열악한 주거환경에 거주하는 국가유공자에 대한 주거지원이 필요하다는 공감대에서 마련됐다.

LH는 국가보훈처와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주거사업과 주거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비주택에 거주하는 국가유공자 발굴에서부터, 상담과 주택물색, 이사비 지원, 공공임대주택 입주까지 원스톱 서비스 체계를 마련하고 국가유공자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제76주년 광복절을 앞두고, 독립유공자와 후손을 대상으로 특화주택 시범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사업 지역·규모 등 세부사항에 대해서는 실무협의를 통해 구체화하기로 했다.

국가유공자에 대한 맞춤형 지원을 위해 다양한 주거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LH는 국가유공자를 위해 다양한 임대주택을 제공하고 있다.

국민·영구임대 등 건설임대주택의 경우, 공급물량의 10%를 국가유공자에게 우선 공급하고 저렴한 임대료로 안정적인 주거지원을 하고 있다.

LH가 국가유공자를 대상으로 국민·영구임대주택 등 건설임대주택과 매입·전세임대주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한 결과, 현재 7500여명의 국가유공자가 LH 공공임대주택에서 거주하고 있다.

김현준 LH 사장은 협약식에서 "이번 협약이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유공자와 그 후손 분들이 더욱 존중받는 사회를 만드는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며 "LH는 앞으로도 국가유공자들의 주거지원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보훈문화 확산에도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