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물놀이 인명피해 막는 '119시민수상구조대' 운영
경기도, 물놀이 인명피해 막는 '119시민수상구조대' 운영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7.15 10:2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119시민수상구조대원들이 훈련을 하고 있다. ⓒ 경기도
▲ 경기도 소방재난본부 119시민수상구조대원들이 훈련을 하고 있다. ⓒ 경기도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지난 1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두 달간 25개 하천과 강, 계곡, 호수 등에서 119시민수상구조대를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도 소방재난본부는 수상구조 관련 자격증 소지자와 의용소방대원, 자원봉사자 등 구조대원 300여명을 선발했다.

하루 평균 구조대원 106명을 투입해 인명구조는 물론 사전 위험제고 활동을 펼친다.

본부는 레스큐튜브와 드로우백 등 물놀이 구조용품과 손소독제, KF94 마스크 등 코로나19 감염방지 물품을 구비하는 등 구조대 운영을 위한 준비를 마쳤다.

지난해 구조대는 하루 평균 121명이 동원돼 3609건의 구조와 안전조치 활동을 펼쳤다.

홍장표 도 소방재난본부 생활안전담당관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물놀이 관련 사고 발생이 예상돼 올해도 안전사고 예방과 긴급사태 신속 대응을 위해 구조대를 운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