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자동차 업계 '2050 탄소중립 공동선언' 실행방안 논의
산업부, 자동차 업계 '2050 탄소중립 공동선언' 실행방안 논의
  • 정지민 기자
  • 승인 2021.07.14 16:5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4일 화상회의로 업계 대표기업 임원과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2차 자동차산업 탄소중립협의회'를 개최했다.

지난 3월 완성차와 부품업계는 2050 탄소중립 비전에 동참하고, 친환경차 전환과 기술혁신을 촉진하기 위해 '자동차산업 탄소중립 협의회'를 발족했다. 협의회는 2050 탄소중립 도전을 공동선언한 바 있다.

이번 2차 협의회에서는 '2050 탄소중립 공동선언' 이행을 위해 우리 자동차산업이 친환경차 분야로 신속히 전환하면서 생산기반과 일자리를 유지·확대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협의회는 주제발제, 참석자토론, 산업부 관계자 발언 등으로 진행됐다.

주제발제로는 김재경 에너지경제연구 박사의 '2050 탄소중립 시나리오 추진현황과 과제', 민경덕 서울대 교수의 '탄소중립연료의 기술성·경제성' 등이 진행됐다.

협의회 참석자들은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친환경차전환 투자유인을 위한 제도개선 △하이브리드 개소세·취득세 일몰연장 △사업재편을 위한 R&D 지원 등을 건의하고, 대응 방향에 관해 토론했다.

정만기 한국자동차산업협회장은 "자동차산업은 탄소중립을 성장동력 창출로 연계할 수 있는 대표산업이다"며 "급속한 성장이 예상되는 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서는 정부와 산업계의 긴밀한 협력과 발빠른 대응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관계자는 "정부는 우리 자동차업계가 탄소중립으로 힘차게 나아갈 수 있도록 지난 1차 협의회 이후 법적·제도적 기반을 착실히 마련해 나가고 있다"며 "앞으로 업계와 지속적으로 소통하면서 우리 자동차 산업경쟁력을 제고하는 방향으로 수송부문 미래차 전환전략을 연말까지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