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14일부터 시청광장으로 '코로나 선별진료소' 이동
세종시 14일부터 시청광장으로 '코로나 선별진료소' 이동
  • 박흠찬 기자
  • 승인 2021.07.13 18: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세종시 청사 전경 ⓒ 세종시
▲ 세종시 청사 전경 ⓒ 세종시

세종시는 어진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주차장에서 운영해왔던 '신도심 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14일부터 세종시청 야외광장으로 이전·운영한다.

시는 전국 일 평균 확진자가 1000건을 상회, 시민들이 신속하게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개선이 필요하다고 판단해 장소 이전을 결정했다.

하절기 폭염이 시작되면서 의료진들이 대기 차량 매연, 열기로부터 위협을 받고 있는 탓에 드라이브스루 운영 방식을 잠정 중단하고 워킹스루 방식으로 전환·운영키로 했다.

워킹스루 방식은 하절기 중 운영할 계획이고, 이후에는 드라이브스루 방식과 병행 운영할 계획이다.

시청 야외광장은 넓은 부지 확보, 드라이브·워킹스루 병행 가능성, 지역사회 전파로부터의 안전성, 교통편의, 임차용이성 등에서 적합한 부지라 판단했다.

다수의 피검자가 몰리는 경우 시청 앞 잔디광장을 주차 공간으로 활용하는 등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대처·운영할 계획이다.

조영숙 보건소 사무관은 "시청 야외광장으로 선별진료소를 이전·운영하게 되면서 검사 편의성과 탄력적 운영을 통해 시민들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할 수 있도록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