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익위 '수술실 CCTV 설치' … 국민 97.9% 찬성
권익위 '수술실 CCTV 설치' … 국민 97.9% 찬성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6.28 10:0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도의 한 병원 수술실에 설치된 CCTV 화면. 수술실 CCTV 설치 여론이 97.9%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 세이프타임즈 DB
▲ 경기도의 한 병원 수술실에 설치된 CCTV 화면. ⓒ 세이프타임즈 DB

대부분의 국민들이 수술실 CCTV 설치에 찬성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권익위원회는 '병원 수술실 폐쇄회로 TV(CCTV) 설치를 의무화하는 법이 필요한가'라는 주제로 국민 의견조사를 벌인 결과 97.9%의 응답자가 찬성 의견을 냈다고 28일 밝혔다.

조사는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13일까지 권익위의 온라인 정책참여 창구인 '국민생각함'을 통해 이뤄졌다.

조사 참여자는 1만3959명이었으며 이 가운데 97.9%인 1만3667명이 찬성 의견을, 2.1%인 292명이 반대 의견을 냈다.

찬성 응답자들은 주된 이유로 △의료사고 등에 대한 증빙자료 수집 △대리수술·성희롱 등 불법행위 감시 △의료진 갑질 행태 개선 △환자 인권 보호 등이 필요하다는 점을 꼽았다.

반대 응답자들은 △환자 정보 유출 우려 △의료인 인권침해 가능성 △소극적 수술 혹은 어려운 수술 회피 등을 이유로 제시했다.

한편 권익위는 한국리서치 등 4개 여론조사 기관에도 별도로 같은 주제의 설문조사를 의뢰했다.

지난 21∼23일 전국 성인 1006명을 대상으로 이뤄진 조사에서 법제화 찬성 답변이 82%, 반대 의견이 13%, 모름·무응답이 5% 등으로 집계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p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