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소방, 온열질환자 대비 '119구급대' 출동태세 확립
부산소방, 온열질환자 대비 '119구급대' 출동태세 확립
  • 김창배 기자
  • 승인 2021.06.23 13:10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1년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 구급대가 즉시 출동 한다 ⓒ 부산소방본부
▲ 부산소방본부 구급대원이 폭염대응장비를 확인하고 있다. ⓒ 부산소방본부

부산소방본부는 올해 폭염대응 구급활동을 오는 9월 30일까지 진행할 예정이다.

부산 지역 11개 소방서에서 냉방조끼 등 9종의 폭염대응장비를 갖춘 119구급차 70대와 펌뷸런스 61대를 운영하게 된다고 23일 밝혔다.

119구급차에는 폭염대응장비로 얼음조끼, 얼음팩, 체온계, 생리식염수, 정맥주사세트, 정제소금, 구강용 전해질 용액, 물스프레이 등을 구비한다.

구급대원에 대해서는 코로나19 대응 감염보호복 착용으로 인한 온열질환 방지를 위해 내부 복장을 간소화(반팔, 반바지 등)하고, 냉방조끼 활용도 시행한다.

119종합상황실에서는 폭염으로 인한 온열질환자 신고 시 응급의료상담과 구급차 현장도착 전 초기 응급처치 방법을 안내한다.

이흥교 부산소방본부장은 "여름 기온이 평년 수준보다 높을 것으로 예상되면서 온열질환자 또한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며 "폭염 대비 119구급대 출동태세를 확립해 폭염으로 인한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 데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1-06-24 00:12:12
항상 일선에서 국민을 위하여 노력하는 소방관 여러분 힘내십시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