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시장 "정부공모사업 대응 협업시스템 반드시 필요"
허태정 시장 "정부공모사업 대응 협업시스템 반드시 필요"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5.18 08:1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허태정 대전시장이 17일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대전시
▲ 허태정 대전시장이 17일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 대전시

허태정 시장은 1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회의에서 중요사업에 대한 실국 협업체계 강화를 주문했다.

허 시장은 "사업의 중요성이 더할수록 여러 부서의 연관된 업무가 많아 보다 적극적이고 유기적인 협력이 필요하다"며 "공모사업에 있어 주관부서 국장이 책임자가 되고 연관 과에서 처리하는 시스템을 신속하게 구성하고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최근 유치에 성공한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플랫폼 사업이 구체적으로 진행되려면 협업이 필수"라며 "현 정부가 진행하고 있는 K-바이오랩센트럴 공모 등 중요 사업에서 좋은 성과를 내도록 협업체계를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허 시장은 지역화폐 온통대전 출시 1년을 맞아 그간 성공요인을 분석하고 향후 강화해야 할 요소를 점검했다.

허 시장은 "온통대전이 재난지원금 연계시스템과 파격적 캐시백 등에 힘입어 지역경제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며 "이제 생활편리기능 강화, 계층·지역별 혜택 특화 등 새로운 범위로 활용영역을 넓혀 발전기회를 잡아야 한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