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성모병원 "중증질환 저소득 환자 외래 진료비 지원"
서울성모병원 "중증질환 저소득 환자 외래 진료비 지원"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5.12 16:58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성모병원
ⓒ 서울성모병원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이 중증질환 저소득 환자를 위해 협력병원에서 의뢰한 환자에 외래 진료비 지원 사업을 시작했다고 12일 밝혔다.

대상자는 서울성모병원과 연계된 전국 협력병원에 따라 중증질환으로 상급종합병원 검사와 외래진료가 필요한 의료급여 1종, 2종 환자다.

진료협력팀을 통해 의뢰하면 병원 자선진료운영규정에 따라 검사, 외래 진료비 전액을 3개월 동안 제한 없이 지원한다.

병원은 지난 3월 지역사회 내 방치된 환자 진료 접근성을 높이고 자선지원을 활성화하기 위해 전국 사회복지기관 31개와 협약을 맺었다.

5월 손해보험협회와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은 저소득 환자들에게 의료비를 지원하는 협약을 맺고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중증질환 저소득 환자 의료비 지원은 의료급여 1종, 2종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기위한 사회공헌 사업이다.

지원 신청은 대상자 본인이 아닌 협력병원의 병원장과 소속 직원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서울성모병원 진료협력팀을 통해 소정의 양식으로 신청이 가능하다.

이요섭 영성부원장 신부는 "어려운 환자들의 힘이 되고 진료 문턱을 낮추기 위한 노력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1-05-13 07:19:22
저소득층 어려운 환자분들에게 도움이 많이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