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천만원 보내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홈페이지 해킹
"2천만원 보내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홈페이지 해킹
  • 김도수 기자
  • 승인 2021.05.11 08: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킹후 복구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홈페이지
▲ 해킹후 복구된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홈페이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홈페이지가 해킹을 당해 관계 당국이 조사에 착수했다. 10일 아시아문화전당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부터 5시간가량 홈페이지 접속이 불통됐다.

홈페이지 화면이 하얀색으로 변하고 화면에 해괴한 문자가 쓰였다. 홈페이지는 이날 오전 2시쯤 복구됐다.

홈페이지가 접속되지 않을 때 홈페이지에는 "안녕하세요. 해커입니다. 협상하려면 여기에 2천만원 입금하세요. 아니면 사이트 전부 해킹 들어갑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농협 계좌번호와 수신인이 적혔다.

아시아문화전당은 홈페이지가 해킹당한 것으로 보고 정보당국에 신고했다. 경찰도 수사관을 보내 사실관계 파악에 나섰다.

자료 등을 확보해 내사를 벌인 후 혐의점이 발견되면, 정보당국 조사와 별도로 수사에 착수할 방침이다.

아시아문화전당 관계자는 "해킹 목적은 정확히 파악할 수 없고 문화관광부 사이버안전센터에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며 "국정원 국가사이버안전센터에 해킹 사실을 신고했다"고 밝혔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