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9회 어린이날 문대통령 "신나게 뛰어놀 날 최대한 앞당기겠다"
제99회 어린이날 문대통령 "신나게 뛰어놀 날 최대한 앞당기겠다"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1.05.05 16:22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에서 열린 어린이 랜선 초청 만남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가 제99회 어린이날을 맞아 청와대에서 열린 어린이 랜선 초청 만남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제99회 어린이날인 5일 "여러분이 마스크를 벗고 친구들과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날을 최대한 앞당기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SNS에 올린 글에서 "씩씩하게 코로나19를 이겨내고 있는 어린이 여러분이 너무나 대견하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제 바람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나라, 마음껏 꿈을 펼칠 수 있는 나라를 만드는 것"이라며 "내년 이날에는 여러분을 청와대에서 맞이하겠다"고 했다.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4일 강원도 평창 도성초등학교 전교생 38명과의 랜선 만남에서 퀴즈를 함께 풀고 장래 희망과 어린이날에 얽힌 추억에 대해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1-05-06 06:33:39
대통령님노고에고맙습니다

야옹이 2021-05-06 06:24:15
아주. 최고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