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0억원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된다
1300억원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된다
  • 박흠찬 기자
  • 승인 2021.03.30 19:3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 업무협약식이 29일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개최됐다. ⓒ 충북도
▲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 업무협약식이 29일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개최됐다. ⓒ 충북도

충북도는 29일 한국수자원공사 본사에서 한국벤처투자, 충남도, 대전시, 세종시, 한국수자원공사와 공동으로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조성과 벤처투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권칠승 중기부 장관과 이시종 지사,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양승조 충남지사 등 충청권 4개 시도지사, 지역 국회의원,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대표, VC(벤처투자) 업계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충청 지역과 물산업 중소·벤처기업 등에 중점 투자하는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물산업 펀드)' 공동 조성 등에 대한 협약을 체결하고,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 운용 방향과 충청 지역 벤처투자 활성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충청 지역뉴딜 벤처펀드는 앞으로 3년간 모태펀드가 450억원, 수자원공사 300억원, 지자체가 150억원을 출자해 900억원 규모의 모펀드를 조성(한국벤처투자 직접 운용)한 후 1300억원 규모로 자펀드를 조성한다. 충청권 혁신기업, 규제자유특구 관련 기업, 물산업 기업 등에 집중 투자될 예정이다.

충북도는 모펀드에 50억원을 출자할 예정이다.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신규투자와 자금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북 지역의 유망 벤처·스타트업에 대해 집중 투자해 자생적인 지역 혁신기업 생태계를 형성할 계획이다.

이시종 지사는 "지역뉴딜 벤처펀드는 충청권 광역생활경제권(메가시티) 실행 방안 가운데 하나인 충청권 실리콘밸리 조성의 초석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바이오헬스, 지능형IT부품, 수송기계소재부품 등 충북 주력산업에 집중 투자돼 지역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충북도는 지금까지 도비 90억원을 출자하고 1970억원의 모태펀드와 민간자본 등을 유치해 2060억원 규모의 4개 펀드를 조성해 우량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