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출범 후 러시아서 첫 해외 수주
DL이앤씨, 출범 후 러시아서 첫 해외 수주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3.12 10:1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가즈프롬네프트 러시아 모스크바 정유공장.  ⓒ DL이앤씨
▲ 가즈프롬네프트 러시아 모스크바 정유공장. ⓒ DL이앤씨

DL이앤씨는 러시아 석유기업 가즈프롬네프트와 모스크바 정유공장 현대화 사업에 대한 가계약(Interim Agreement)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3271억원 규모에 달하며 90일내에 본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러시아 모스크바 남동부에 위치한 모스크바 정유공장에 수소첨가분해공장을 건설하는 사업이다. DL이앤씨가 설계·조달·시공감리까지 단독으로 수행한다. 2024년 하반기 준공 예정이다.

신설 공장은 기존 정유공장 시설과 연결해 천연가스와 석유화학 혼합물을 받아 수소를 생산하고 이를 이용해 등유와 경유를 생산한다.

지난 2014년 러시아에 진출한 DL이앤씨는 다양한 가스·석유공장 등의 설계 작업을 수행하며 러시아 플랜트 사업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는 평이다.

이와 별개로 DL이앤씨는 최근 스위스의 글로벌 비료 회사 유로켐(EuroChem)이 발주한 메탄올 플랜트의 기본설계를 수주했다.

유재호 DL이앤씨 플랜트사업본부장은 "러시아는 석유 매장량이 풍부해 플랜트 사업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이라며 "추위 등 악조건 속에도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경험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경쟁력을 갖출 계획"이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