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세균 총리 "65세 이상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가능"
정세균 총리 "65세 이상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가능"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3.11 09:5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세균 국무총리는 11일 중대본 회의를 통해 65세 이상 고령층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 세이프타임즈 DB
▲ 정세균 국무총리는 11일 중대본 회의를 통해 65세 이상 고령층의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 세이프타임즈 DB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대상을 65세 이상으로 확대한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65세 이상에도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하기로 결정했다"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통해 11일 밝혔다.

이는 예방접종전문위원회의 논의를 거친 결과다.

정 총리는 "그동안 고령층에 대한 백신의 효과를 판단할 근거가 부족해 접종을 미뤄왔다"며 "최근 고령층에 대한 효능을 입증할 자료가 영국에서 발표됐고 독일과 이탈리아 등은 이미 접종을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이에따라 요양병원·시설 종사자와 환자 등 65세 이상 37만6000여명이 이달 접종하게 된다.

정 총리는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의 2분기 도입물량이 확정됐다"며 "5월 마지막 주부터 6월까지 700만회분을 공급받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는 "현장의 접종 속도를 높여야 한다"며 "질병관리청은 상반기에 최대한 많은 국민이 접종받도록 세부계획을 보완하고 어르신들이 신속히 접종받도록 대상자 확정 등 후속 조치를 발 빠르게 추진하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