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 인공지능 등 '디지털 신기술' 직업훈련 지원
중기 인공지능 등 '디지털 신기술' 직업훈련 지원
  • 김동하 기자
  • 승인 2021.02.08 11:3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재갑 장관. ⓒ 고용노동부
▲ 이재갑 장관. ⓒ 고용노동부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올해부터 중소기업 대상 직업훈련 지원사업인 '기업맞춤형 현장훈련(S-OJT)'에 디지털 기술 훈련 유형을 추가한다고 8일 밝혔다.

S-OJT는 중소기업 생산성 향상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으로 사내 전문가와 외부 컨설턴트 등이 공정 노후화 등 현장문제를 진단하고 이에 맞는 맞춤형 훈련과정을 개발하는게 특징이다. 지난해 179개 기업이 사업에 참여했다.

올해는 디지털 기술훈련이 추가돼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디지털 신기술 활용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이 기존 숙련 기술과 신기술을 접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노동부와 산업인력공단은 S-OJT로 올해 650개 기업을 지원할 계획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한국산업인력공단(www.hrdkorea.or.kr, 052-714-8236)에서 신청 절차와 구체적인 지원요건 등을 확인할 수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