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위해식품 판매 차단 시스템 설치 하셨나요"
식약처 "위해식품 판매 차단 시스템 설치 하셨나요"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1.08 19:53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매장내 계산대에서 위해식품을 자동으로 판매 중지 시키는 시스템을 설치하지 않은 업소의 참여를 바란다고 8일 밝혔다.

위해식품은 △미생물 기준·규격 초과 △금속 등 이물 혼입 △알레르기 미표시 제품 등 건강을 해칠 우려가 있는 식품이다.

식약처는 위해식품 바코드를 스캔하는 순간 판매가 차단되는 시스템을 2009년부터 운영했다.

대한상공회의소와 협업해 전국의 주요 대형마트, 편의점, 프랜차이즈 등 유통업체와 나들가게 등의 중소형 매장에서도 운영하고 있다.

차단 시스템이 설치된 매장은 표지판이 부착돼 있어 소비자가 위해식품 정보를 인지하지 못한 상황이라도 안심하고 식품을 구매할 수 있다.

위해식품 정보는 식품안전나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안전한 식품유통 환경을 조성하고 소비자를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1-01-09 07:25:00
식약처가 오랜만에 일다운일 하내요
불량 식풒.잘.가려 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