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11월 A-벤처스에 스마트팜 시스템사 '퍼밋'
농식품부, 11월 A-벤처스에 스마트팜 시스템사 '퍼밋'
  • 강보경 기자
  • 승인 2020.11.12 16:3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선기 퍼밋 대표가 11월 A-벤처스에 선정됐다. ⓒ 농식품부
▲ 박선기 퍼밋 대표가 11월 A-벤처스에 선정됐다. ⓒ 농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는 11월의 A-벤처스로 스마트팜 시스템 개발·판매 회사인 퍼밋을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퍼밋은 자체 개발한 스마트팜 기자재 기술과 결합한 스마트팜 시스템의 우수성을 인정 받아 선정됐다. 공학, 농업 전문가를 채용한 후 이들 지식을 융합해 자체적인 스마트팜 기자재와 활용 기술을 개발했다.

A-벤처스는 농식품부가 선정하는 농식품 분야 우수 벤처·창업 기업이다. 벤처와 농식품 산업의 미래를 이끌어 갈 '어벤져스'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퍼밋의 대표적인 스마트팜 시스템은 재배공간의 형태와 크기에 따른 맞춤식 주문 제작이 가능한 '모듈형 식물공장'과 소비자가 키우려는 작물에 따라 적절한 광량을 제공할 수 있는 '스마트 LED 가정용 아쿠아포닉스 시스템'이다.

모듈형 식물공장은 도심지 유휴공간을 활용한 작물 생산이 가능하고 외부와 차단된 환경을 제공함으로써 병충해 노출 빈도가 낮아진다는 장점이 있다.

아쿠아포닉스 시스템은 물고기를 생산하는 양어 기술과 수경재배 방식이 융합된 것으로 물고기 배설물을 식물의 영양분으로 공급하는 환경친화적인 기술을 말한다.

박선기 퍼밋 대표는 "기업의 성장뿐 아니라 건강하고 활기찬 농업생태계 조성에 힘쓰고 한국의 스마트팜 기술이 세계적으로 뻗어나갈 수 있도록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11-12 18:16:36
농업도과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