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구, 청소년 문화 창작공간 '미트업 센터' 운영
노원구, 청소년 문화 창작공간 '미트업 센터' 운영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1.11 13: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노원구 월계동 미트업 센터 입구. ⓒ 노원구청
▲ 서울 노원구 월계동 미트업 센터 입구. ⓒ 노원구청

서울 노원구가 지하보도 유휴공간을 청소년을 위한 문화 창작공간 '미트업(Meet up) 센터'로 조성해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업비 5억원이 소요된 연면적 612㎡의 미트업 센터는 그동안 방치돼 있던 월계2동 우체국 옆 인덕 지하보도를 활용했다. 지하공간의 특성을 살려 '밑에서 만나 성장하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내부시설은 상상UP, 퍼니UP, 뷰티UP, 소통UP 등 4개의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상상UP 공간은 청소년들의 무한한 끼를 발산할 수 있는 곳으로 1인 미디어실, 밴드 연습실, 댄스실, 미니극장 등으로 꾸며졌다.

크리에이터를 꿈꾸는 청소년을 위한 1인 미디어실은 각종 영상편집과 유튜브 촬영이 가능한 공간이다. 키보드, 드럼 등의 악기를 갖춘 밴드 연습실과 끼와 열정을 발산할 수 있는 댄스실, 20석의 미니극장 등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한다.

퍼니UP 공간은 편안한 휴식을 위한 놀이공간이다. 다양한 장르의 만화책과 음료를 즐길 수 있는 북카페로 조성했다. 이용시간은 3시간으로 청소년은 1000원, 성인은 2000원의 요금을 받는다.

외모에 관심이 많은 청소년들을 위한 뷰티UP 공간은 사진 소품들과 파우더룸, 즉석 사진촬영기기, 코인노래방 등이 준비돼 있다.

각종 소모임이나 동아리, 스터디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공간도 갖추고 있다. 사전 예약을 받아 운영하고 이용요금은 청소년은 1000원, 성인은 2000원이다.

이용시간은 매주 화요일부터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다. 일요일과 월요일, 법정공휴일은 휴관한다.

센터는 청소년 뿐 아니라 지역주민 누구나 즐겨 찾는 열린 공간으로도 운영할 계획이다. 청소년 동아리, 학교연계 프로그램과 같은 청소년 활동사업 외에도 마을속 아지트, 마을동아리, 마을시네마 등 다양한 마을공동체사업을 준비 중이다.

오승록 구청장은 "월계동에 처음으로 청소년 문화공간이 마련돼 매우 뜻깊고 기쁘다"며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는 공간뿐 아니라 지역 주민들에게도 다양한 문화 혜택이 돌아 갈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