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여좌지구 국민체육센터 개발
캠코,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여좌지구 국민체육센터 개발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1.11 10:4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위·수탁계약 체결식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오른쪽), 허성무 창원시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 위·수탁계약 체결식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오른쪽), 허성무 창원시장(왼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경남 창원시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 허성무 창원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731억원의 '창원 강소연구개발특구 기업입주 공간'과 '여좌지구 국민체육센터' 개발사업 위·수탁계약을 체결했다.

11일 캠코에 따르면 창원시 강소연구개발특구 활성화를 위해 사업비 377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1만4600㎡, 지상 10층·지하 2층의 연구소기업·벤처기업 입주 공간과 창업 육성 공간을 신축할 계획이다.

캠코는 사업으로 연구개발특구의 입주공간 부족을 해소하고 연구소기업·벤처기업이 안정된 연구 환경에서 성과와 기술을 사업화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신규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캠코는 도시개발사업 조성 중인 창원시 여좌지구에 사업비 354억원을 투입해 연면적 8500㎡, 지상 5층·지하1층의 수영장·체육관·헬스장·실내암벽등반장 등으로 구성된 다목적 국민체육센터를 건립한다.

국민체육센터 신축은 생활SOC 국비지원 사업으로 여좌지구의 연구소·기업 임직원, 지역주민의 편익을 높이는 체육·문화시설로 활용될 예정이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위탁개발사업이 연구개발특구 활성화와 주민편익 증진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지역경제 발전으로 이어지길 바란다"며 "생활SOC 복합화 등 지자체 개발사업을 적극 지원해 공공 자산의 사회경제적 가치를 높여 가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