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살모넬라균' 검출 육개장 제품 판매중지
식약처 '살모넬라균' 검출 육개장 제품 판매중지
  • 강보경 기자
  • 승인 2020.09.09 11:24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경기 남양주 보강식품이 제조한 '즉석조리식품 육개장'에 대한 판매중단과 회수조치를 내렸다.

9일 식약처에 따르면 제품에서 살모넬라균이 검출됐다. 살모넬라균은 티푸성 질환을 일으키며 식중독의 원인이기도 하다.

식약처는 관할 관청에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소비자는 판매나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요청했다. 회수대상은 제품당 600g으로 지난달 26일 1771㎏이 생산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식품관련 불법행위를 목격한 경우 불량식품 신고전화 1399나 내손안 식품안전정보 앱으로 신고하면 된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09-10 11:01:29
너나다 드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