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하이브리드차' 고전압차량 사고 대응 훈련
'전기·하이브리드차' 고전압차량 사고 대응 훈련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10.30 10:0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소방대원들이 고전압차량의 구조기법 숙달 훈련을 하고 있다. ⓒ 소방청
▲ 소방대원들이 고전압차량의 구조기법 숙달 훈련을 하고 있다. ⓒ 소방청

소방청은 오는 31일 대구 중앙119구조본부에서 11곳 특수구조대와 화학구조센터, 시·도 구조대원을 대상으로 고전압차량의 사고 대응훈련을 실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전기차, 하이브리드차 등 국내 고전압 차량의 증가추세를 고려해 사고가 발생할 경우 신속한 인명구조와 구조대원의 안전확보방법을 익히기 위해 진행된다.

중앙119구조본부와 국내 시·도 구조대원 등 180여명이 참가한다.

고전압차량은 일반 차량과 달리 제조사·차종별로 에너지 공급경로와 시스템이 달라 차종별 사고대응 교육이 필요하다.

국내 도입된 전기버스 등 10여종의 주요 차량을 동원해 차종별 특성을 파악하고 실제 리튬 이온 배터리 실화재 실험과 전문장비를 활용한 화재진압훈련 등을 실시한다.

고전압차량 전문가를 초빙해 미국화재방재협회(NFPA)의 친환경차 사고응급조치 교육프로그램으로 훈련한다.

에너지저장장치에 대한 개요와 화재예방에 대한 사전교육을 실시하고 훈련장에서 사고대응과 안전조치, 인명구조기법에 대한 실습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손정호 중앙119구조본부장은 "재난 환경변화에 따른 새로운 유형의 사고 대응교육을 많은 소방본부로 확대해 전문적이고 안전한 구조기법을 향상시키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9-10-31 09:01:37
전기차 혹시 사고로 감전될수가 있지 않았나요
불안하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