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시, 건축물 안전 확보 '우수' 지자체 선정
울산시, 건축물 안전 확보 '우수' 지자체 선정
  • 문예진 기자
  • 승인 2018.08.14 11:10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시는 국토교통부가 전국 17개 시도를 대상으로 한 2018년 지자체 건축행정 건실화 평가에서 특별부문 우수 지자체로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이 평가는 건실한 지자체 건축행정을 지도·감독하기 위해 국토부와 경기도가 1999년부터 실시하고 있다.

특별부문은 최근 발생한 대형화재, 지진 등으로 건축물 안전을 고려해 건축물 안전확보 우수사례를 심사한다.

울산시는 건축물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건축공사장 안전교육, 건축공무원과 건축사 워크숍을 열어 지진특성과 내진 설계 방법론을 교육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지진에 취약한 '전이 구조', 일명 '필로티 구조'에 대한 정확한 용어를 정리하고 내진성능을 확보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해 시민에게 홍보하는 등 안전확보 행정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울산의 5개 구·군에 대한 건축행정 건실화 부문에서는 북구와 동구가 우수 기초지자체로 선정됐다.

북구는 국토부장관상, 동구는 울산시장상을 받았다.

윤학순 건축주택과장은 "이번 수상은 울산시가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적극적인 행정에 나선 결과"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건축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누구라도 2018-08-14 22:51:51
우수지자체 수상 축하드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