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AI로 기후변화 대응 아이디어 찾는다
SK하이닉스, AI로 기후변화 대응 아이디어 찾는다
  • 신예나 기자
  • 승인 2022.09.20 16:43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SK하이닉스가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돋우기 위해 AI를 활용한 생물다양성 데이터 분석과 아이디어 제안 경연을 개최한다. ⓒ SK하이닉스

SK하이닉스는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돋우기 위해 AI를 활용한 '생물다양성 데이터 분석과 아이디어 제안 경연(AI Challenge for Biodiversity)'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 숲과나눔재단과 진행하는 경연에서 생물다양성을 보전할 수 있는 참신한 아이디어에 대해 2600만원 규모의 상금을 수여한다. 추후 다양한 이해관계자가 참여하는 생물다양성 포럼으로 확장해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별도의 경연 플랫폼을 통해 가능하다. 참가를 희망하는 시민과학자 개인 혹은 팀(최대 5인)은 오는 30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해당 경연대회는 생태계 관찰 데이터를 기반으로 AI 분석 결과물을 도출하는 '데이터 분석 리그'와 데이터 분석 역량이 없어도 생물다양성 보전을 위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제안하는 '아이디어 제안 리그'로 운영된다.

전자는 예측 분석 등을 통해 기후변화 대응과 생물다양성 보전에 필요한 분석 모델을 만들어 시사점을 도출하는 방식이며 후자는 기후변화 관련 정책 개선안과 서비스 모델 등 혁신 아이디어를 제안하는 방식이다.

데이터 분석 기술 역량을 보유하거나 기후변화와 생물다양성 보전에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시민과학자, 대학(원)생 외에도 생물다양성에 관심있는 일반인(14세 이상)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데이터는 생물다양성 보전에 대한 대회 취지에 공감한 동아사이언스에서 후원한다. 참가자는 동아사이언스에서 운영하는 시민과학 프로젝트 '지구사랑탐사대'를 통해 10년간 누적된 생태 사진과 영상 20만개와 2만명(6000여팀)의 시민과학자 활동 기록 데이터 외에도 기상청, 공공기관 등 외부 데이터를 자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김윤욱 부사장은 "이번 경연을 통해 당사가 추구하고 있는 친환경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추후에도 환경보호와 상생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