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아시아 개도국에 '산업보건 노하우' 전수
안전보건공단, 아시아 개도국에 '산업보건 노하우' 전수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2.07.29 10:3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송병춘 안전보건공단 경영이사(왼쪽 세번째)가 개도국 연수 참가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 안전보건공단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송병춘 안전보건공단 경영이사(왼쪽 세번째)가 개도국 연수 참가자들과 간담회를 하고 있다. ⓒ 안전보건공단

안전보건공단은 코로나19로 중단된 이후 3년 만에 '아시아지역 개발도상국의 산업보건수준 향상을 위한 초청연수'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29일 밝혔다.

연수는 지난 25일부터 29일까지 베트남,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필리핀, 몽골, 라오스 등 6개국 정부부처 산업보건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진행했다.

공단은 2008년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산업보건협력센터로 지정돼 아시아 지역 산업보건수준 향상을 위한 초청연수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세계보건기구 서태평양 사무소에서 '석면 분석' 등 연수 주제와 참여자 선발을 담당했고, 공단은 연수과정개발과 운영을 담당했다.

연수 주요 과정은 △석면관리방법과 공기 중 석면분석 △작업환경 측정 관련 규정 △유기·금속 분석 실무 등이다.

송병춘 경영이사는 "인력교류가 점차 활발해지고 있기 때문에 아시아 국가들의 안전보건 수준향상은 우리나라의 산재예방에도 도움이 된다"며 "앞으로도 아시아 안전보건 수준 향상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