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근당바이오, 연세대의료원과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종근당바이오, 연세대의료원과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 이희원 기자
  • 승인 2022.07.20 15:4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정진 종근당바이오 대표이사(왼쪽)와 최재영 연세대 의료원 산학협력단장이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연구개발 협약식을 하고 있다. ⓒ 종근당
▲ 이정진 종근당바이오 대표이사(왼쪽)와 최재영 연세대 의료원 산학협력단장이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연구개발 협약식을 하고 있다. ⓒ 종근당

종근당바이오는 서울시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에서 연세대 의료원 산학협력단과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 설립,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공동연구개발 협약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종근당바이오와 연세의료원은 오는 9월 세브란스병원 내에 마이크로바이옴 공동임상연구센터를 개소하고 염증성장질환, 알츠하이머 치매, 호흡기 감염질환 등 치료제 개발 수요가 높은 적응증의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연구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종근당바이오는 2017년 국내 유일의 장내미생물은행을 설립하고 다수의 국책과제를 수행하는 등 마이크로바이옴 의약품, 건강기능식품을 연구하고 있다.

최근에는 식후 혈중 중성지방 개선 기능을 갖는 L. plantarum Q180을 개별인정형 원료로 인정받아 제품 출시를 앞두고 있다.

프로바이오틱스 안정성, 장 부착능을 향상시키는 특허 기술을 토대로 양질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협약으로 의료계의 미충족 수요가 반영된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의 연구개발에 속도를 높이고 관련 분야 선두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는 전략이다.

이정진 종근당바이오 대표이사는 "최근 국내외에서 대사성 질환, 신경계 질환 등을 중심으로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협약을 통해 퍼스크인클래스, 베스트인클래스 마이크로바이옴 치료제 개발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