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대 광명병원 건축물 사용승인 … 3월 개원한다
중앙대 광명병원 건축물 사용승인 … 3월 개원한다
  • 이희원 기자
  • 승인 2022.01.28 16:08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중앙대 광명병원이 건축물 사용승인을 받고 3월 개원을 위한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 중앙대광명병원

중앙대는 광명병원이 광명시로부터 건축물 사용승인을 받아 3월에 개원한다고 28일 밝혔다.

중앙대광명병원은 2018년 7월 착공해 26일 광명시로부터 건축물 사용승인을 받았다. 연면적 9만6987.39㎡ 지하8층부터 지상 14층까지 700여 병상 규모로 건축됐다.

설계부터 기능·구조적인 면에서 상급종합병원 지정을 염두에 뒀기에 인근지역 중·소형 병원들과 연계한 환자 이송체계를 갖춰 24시간 급성기 질환을 케어하고 권역응급의료센터로 확장 운영할 계획이다.

광명지역 암·심혈관·호흡기 등 중증 환자의 85% 이상이 외부 지역까지 가서 치료를 받고 있다는 조사결과에 따라 6개의 중증전문클러스터(암·심뇌혈관·소화기·호흡기·척추·관절)를 중심으로 30개의 진료과를 운영한다.

환자와 의료진의 이동 동선을 물리적으로 완벽히 분리해 감염 위험을 원천적으로 차단했다. 유니버설 외래 시스템 도입으로 대기 환자 상황에 따라 진료실을 유동적으로 운영해 환자의 대기 시간을 크게 단축할 예정이다.

건축물 사용승인을 통해 병원에서 근무를 시작하게 된 교직원들은 정상 진료를 위한 마지막 단계인 의료기관개설허가만 남겨두게 됐다.

이철희 병원장은 "수천개의 진료·업무 프로세스를 환자와 직원 입장에서 전면 재검토하고 새롭게 디자인 했다"며 "4차 산업혁명 뉴노멀시대에 맞는 조직문화와 인공지능, 빅데이터, 가상현실치료 등의 디지털 전환을 통한 기술적 혁신을 바탕으로 진정한 환자중심 병원으로 운영된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건강 2022-01-29 08:55:24
대형 종합병 각지역에 제대로된 종합 병원이 있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