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10년 연속'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우수기관'
석유공사 '10년 연속'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우수기관'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1.06 17:0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석유공사는 환경부가 주최한 2021년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보고회에서 10년 연속 온실가스 감축 달성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 한국석유공사
▲ 한국석유공사는 환경부가 주최한 2021년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보고회에서 10년 연속 온실가스 감축 달성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 한국석유공사

한국석유공사는 환경부가 주최한 '2021년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보고회'에서 10년 연속 온실가스 감축 달성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는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의거해 중앙행정기관, 지자체, 공공기관 등 830여개 기관의 건물과 차량에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설정하고 이행실적을 평가받는 제도다.

석유공사는 사업장 건물 11곳과 차량 84대를 대상으로 온실가스 감축을 평가받고 있다. 2011년 기준배출량 대비 15%(당시 환경부 감축 목표 4%) 감축을 시작으로 2018년 35%, 2019년 38%, 2020년 38%를 감축하는 성과를 거뒀다.

석유공사는 사업장별로 에너지 담당자를 지정해 연간 계획에 따라 월별로 전력과 유류 사용량을 관리하고 있다.

김동섭 석유공사 사장은 "본사와 7개 비축기지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운영해 연간 300톤의 온실가스를 저감했고 사업장별 자체 전력사용량의 최대 20%에 달하는 신재생에너지 대체효과를 거뒀다"며 "공사는 탄소중립과 에너지 전환을 선도하는 공기업으로서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환경 2022-01-07 10:49:34
환경 친화적으로 앞으로 더진보해야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