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주남저수지 겨울철새 먹이주기 행사 개최
창원시, 주남저수지 겨울철새 먹이주기 행사 개최
  • 김도수 기자
  • 승인 2021.11.23 20:0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창원시가 주남의 손님, 겨울 철새들의 안정적 서식을 위한 먹이를 주고 있다. ⓒ 창원시
▲ 창원시가 주남의 손님, 겨울 철새들의 안정적 서식을 위한 먹이를 주고 있다. ⓒ 창원시

경남 창원시는 23일 주남저수지 겨울철새 먹이주기행사를 개최했다.

먹이주기 행사는 주남저수지 송용농경지에 조성돼 있는 무논에서 미꾸라지 80㎏ 방생과 농경지 내에서는 주남저수지 주변 농경지에서 생산된 무농약 볍씨 1600㎏을 뿌리는 것으로 진행됐다.

주남저수지는 우수한 자연환경으로 인해 매년 수 만마리의 철새가 찾아오는 곳으로 지난 6월 경남 대표 우수습지로 지정됐을 뿐 아니라 국제적으로도 철새들의 주요 이동경로로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이번 행사에는 주남환경학교에서 양성한 생태해설사 교육생 10명이 참석하여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올해는 주남저수지 일원 농경지의 수확이 늦어졌음에도 불구하고 재두루미 370개체, 큰고니 570개체, 노랑부리저어새 54개체, 큰기러기 4200개체, 가창오리 3000여 개체의 법정보호종 및 특이종을 비롯해 많은 개체의 철새 서식이 확인되고 있다.

이춘수 푸른도시사업소장은 "겨울철새 먹이주기가 조류 월동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주남저수지 철새들의 안정적인 서식환경 조성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