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듀 한밭종합운동장' 철거 전 마지막 마라톤 행사
'아듀 한밭종합운동장' 철거 전 마지막 마라톤 행사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11.17 09:0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63년간 지역의 대표 경기시설로 자리잡은 한밭운동장에서 고별 마라톤대회를 열었다. ⓒ 대전시
▲ 대전시 관계자들이 63년간 지역 대표 경기시설로 자리잡은 한밭운동장에서 고별 마라톤대회를 하고 있다. ⓒ 대전시

대전시는 내년 3월 철거가 예정된 대전한밭종합운동장에서 16일 '제22회 대전 마라톤대회'오프닝 행사를 개최하고 한밭종합운동장의 추억을 시민들과 공유했다.

허태정 대전시장과 권중순 대전시의장, 장종태 서구청장, 박용갑 중구청장, 황인호 동구청장, 이승찬 대전시체육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운동장과 주변을 함께 걷는 행사로 진행됐다.

허 시장은 "한밭종합운동장 철거로 육상대회가 열리지 않게 됐지만 마지막으로 지역민들의 추억이 담긴 공간을 추억하기 위해 행사를 주최했다"며 "행사를 통해 많은 분들이 추억하고 기억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1959년 대전공설운동장을 시작으로 63년간 대표 경기시설로 자리 잡은 한밭종합운동장은 올 하반기 전국실업육상챔피언십 등이 무산되며 마지막을 기념하는 육상대회 없이 철거를 앞두고 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