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충남에 공장 10개 짓는다 … 충남 투자유치 2조6천억원
LG화학 충남에 공장 10개 짓는다 … 충남 투자유치 2조6천억원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8.20 08:26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남도가 LG 화학과 친환경 제품을 생산하는 공장 10개를 유치하는 투자협약식을 가졌다.  ⓒ  충남도
▲ 충남도가 LG 화학과 친환경 제품을 생산하는 공장 10개를 유치하는 투자협약식을 가졌다. ⓒ 충남도

(세이프타임즈 = 오선이 기자) 충남도가 글로벌 화학기업 LG화학으로부터 친환경 제품 등을 생산하는 공장 10개를 한꺼번에 유치했다.

투자 규모는 2조6000억원으로 기후위기 대응과 탄소중립 실현, 국가와 지역 경제 활성화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19일 도청 상황실에서 LG화학 대표이사 신학철 부회장, 맹정호 서산시장 등과 투자협약(MOU)을 체결했다.

LG화학은 서산 대산3일반산업단지 잔여 부지와 확장 부지 43만8795㎡에 ESG 공장 신설을 추진한다. LG화학은 이달부터 오는 2028년 4월까지 2조6000억원을 투자한다.

LG화학은 4800억원을 투자해 농업용 등 생분해 필름과 태양광 패널용 POE 생산 공장을 우선 건립한다.

두 공장 신설  후에는 전기차 배터리 관련 소재, 폐플라스틱 재활용, 온실가스 저감 관련 공장과 위생소재 관련 공장을 차례로 건립할 계획이다.

LG화학은 신설 공장을 통해 글로벌 화학기업에서 ESG 실천 기업으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할 것으로 전망된다.

LG화학은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가족 친화적 기업 문화를 조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등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서도 노력하기로 했다.

도와 서산시는 LG화학이 계획한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도록 행·재정적인 지원을 편다.

도는 LG화학의 투자가 계획대로 진행되면, 서산시 내 생산액 변화 5596억원, 부가가치 변화 1043억원, 신규 고용 인원은 400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공장 건설로 지역 단발성 효과는 생산유발 3조4683억원, 부가가치 유발 1조2139억원, 고용 유발 3만2099명 등으로 분석했다.

협약식에서 양승조 지사는 "LG화학은 석유화학에서 첨단소재와 생명과학 분야까지 영역을 넓히며 세계 석유화학시장은 물론, 인류의 미래까지 이끌고 있다"며  투자결정에 대한 환영했다.

또 "더 행복한 충남을 만드는 가장 기본적인 토대는 기업하기 좋은 충남이며, 충남 4대 목표 중 하나로 기업하기 좋은 충남을 꼽은 것도 바로 이 때문"이라며 "LG화학이 충남에서 더 많이 성장하고 더 크게 발전해 나아가  기업과 지역이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기업하기 좋은 정책을 보다 더 적극 펼치겠다" 고 덧붙였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1-08-20 11:51:29
지역경제에많은도움이되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