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스마트 건설기술 통합 공모전
현대엔지니어링, 스마트 건설기술 통합 공모전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8.18 15:2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이프타임즈 = 오해빈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은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한 스마트 건설기술 역량 확대와 플랜트, 건축, 인프라, 자산, 안전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통합 기술개발을 위한 'HEC 스마트건설기술 통합 공모전'을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공모 분야는 건설 자동화 로봇, AI, IoT, 3D 스캐닝, 모듈러, BIM 등 12가지 핵심 스마트건설기술이다. 응모는 공모 기술에 대한 자유 제안을 할 수 있는 '오픈 이노베이션'부문과 플랜트, 건축, 인프라, 자산관리, 안전분야의 특정 주제에 대한 솔루션을 제안하는 '문제 해결' 부문 두 가지로 진행된다.

공모 대상은 국내 스타트업과 대·중소기업, 국내외 대학 연구팀, 연구기관이고 현대엔지니어링 공식블로그에서 양식을 다운받아 첨부 서류와 메일로 신청하면 된다.

접수된 기술 제안은 개발 계획의 적정성, 기술의 우수성, 성과물의 활용성 등에 대해 내부 평가 후 최종 선정된다. 선정된 팀과 기업에게 기술 검증을 위한 테스트배드 지원, 사업화 기회 지원, 공동연구와 기술개발비 지원, 공동 특허출원 등의 특전이 제공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선정된 기술의 신속한 현장 적용을 위해 적극적인 투자에 나서고 있고 올해는 스마트 건설 기술 개발 확대를 위해 투자 규모를 더 확대할 계획이다.

공모전은 최근 신설된 스마트기술센터에서 주관하는 공모전으로 다양한 분야의 스마트 건설기술에 대한 자유로운 기술 제안을 할 수 있는 '오픈 이노베이션' 부문 외에 문제해결 기술을 제안하는 '문제해결' 부문을 신설해 공모전의 규모와 범위를 더욱 넓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해 6월 '건축&주택 분야 스마트건설 기술 공모전'을 개최했고 9건의 우수 기술을 선정해 개발하고 있다.

스마트건설 장비, 드론 플랫폼 관련 기술 등은 1차 적용을 완료하고 후속 개발 추진 중이고 외벽 도장로봇, AI 영상인식, 스마트센서 기술 등은 현재 공동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통합 공모전을 통해 혁신적이고 잠재력이 뛰어난 스마트건설기술과 솔루션을 발굴하고 공동개발을 통해 성장하고자 한다"며 "혁신 기술과 아이디어를 고민하는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당사 경쟁력 향상과 동시에 산·학계와의 동반성장을 이루겠다"고 말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