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난영화 '싱크홀' 개봉 첫날 14만명 … 올해 최고 오프닝 성적
재난영화 '싱크홀' 개봉 첫날 14만명 … 올해 최고 오프닝 성적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8.12 08:3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영화 싱크홀 ⓒ 쇼박스
▲ 영화 싱크홀. ⓒ 쇼박스

재난 영화 '싱크홀'이 개봉 첫날 14만명을 끌어 모으며 올해 한국 영화 최고 오프닝 성적을 기록했다.

12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싱크홀은 전날 14만7000여명(매출액 점유율 56.9%)을 모으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지난달 개봉해 2주 동안 1위를 지켜온 '모가디슈'의 오프닝 성적(12만6000여명)을 뛰어넘는 수치다.

올해 개봉한 영화들의 오프닝 성적은 휴일(석가탄신일)에 개봉한 '분노의 질주:더 얼티메이트' 40만명, 올해 최고 흥행작인 '블랙 위도우' 19만5000여명이었다.

싱크홀은 김지훈 감독이 '타워'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재난영화로, 어렵게 장만한 집이 통째로 싱크홀로 추락하며 고립된 사람들의 이야기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