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본, 8월 14일 '택배 쉬는 날' 동참 … 16일까지 여름휴가
우본, 8월 14일 '택배 쉬는 날' 동참 … 16일까지 여름휴가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8.04 11:4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동서울우편물류센터에서 직원들이 소포택배 우편물을 분류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DB
▲ 동서울우편물류센터에서 직원들이 소포택배 우편물을 분류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DB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는 오는 14일 '택배 쉬는 날'에 적극 동참한다고 4일 밝혔다. 우체국 소포위탁배달원은 지난해 이어 오는 14~16일 사흘간 업무부담 없이 가족들과 하계 휴식을 취할 수 있게 됐다.

소포위탁배달원들은 특수고용노동자로 개인사업자 신분이어서 별도의 휴가가 보장되지 않는다. 고용노동부와 택배업계는 택배 종사자의 휴식 보장을 위해 지난해부터 매년 8월 14일을 택배 쉬는 날로 지정하고 매년 정례화하고 있다.

우정사업본부는 2019년부터 소포위탁배달원의 하계휴식을 보장하고 있지만 취지에 공감해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우본은 택배 쉬는 날로 소포배달이 지연될 수 있어 소포 접수를 최소화한다. 택배 쉬는 날 하루 전인 13일에는 냉장·냉동이 필요한 신선식품 소포우편물은 접수를 중지하고 다른 소포우편물은 최대 17일까지 배달이 지연될 수 있음을 안내하고 접수할 예정이다.

박종석 우정사업본부장은 "코로나19와 폭염 등 어려운 상황에서도 소포위탁배달원들은 국민들을 위해 매일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며 "배달이 조금 늦어지더라도 노고가 많은 소포위탁배달원들의 하계휴가를 응원해달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