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메타버스 공간에 '하나글로벌캠퍼스' 오픈 … MZ세대와 소통
하나은행, 메타버스 공간에 '하나글로벌캠퍼스' 오픈 … MZ세대와 소통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7.13 10:3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성호 하나은행장(왼쪽에서 2번째)이 메타버스 내 하나글로벌캠퍼스에서 신입행원들과 셀카를 촬영하고 있다. ⓒ 하나은행
▲ 박성호 하나은행장(왼쪽에서 2번째)이 메타버스 내 하나글로벌캠퍼스에서 신입행원들과 셀카를 촬영하고 있다. ⓒ 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지난 12일 오후 메타버스 전용 플랫폼 '제페토'를 활용해 가상세계에 '하나글로벌캠퍼스'를 구현하고 메타버스 연수원 '그랜드 오프닝' 행사와 신입행원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 '벗바리 활동' 수료식을 진행했다고 13일 밝혔다.

가상세계에 새롭게 건설된 하나글로벌캠퍼스는 하나금융그룹이 첫 번째로 공개하는 메타버스 공간이다.

지난 2019년 5월 인천 청라에 오픈한 실제 연수원의 구조와 외형을 생생하게 구현해내 마치 현실세계의 연수원을 방문한 것과 같은 경험을 제공한다.

메타버스 연수원은 하나은행 신입행원들이 주도적으로 아이디어를 내고 손수 만들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남다르다.

행사는 박성호 하나은행장이 제페토 내 아바타 캐릭터 '라울(Raul)'로 참석한 가운데 △하나글로벌캠퍼스 투어 △그랜드 오프닝 기념사진 △신입행원 벗바리 활동 수료식 순서로 진행됐다.

행사가 진행되는 동안 신입행원들은 라울에게 자신들이 설계하고 만든 공간을 안내하며 기념사진과 '셀카'를 촬영했다.

가상 로비에서 개최된 벗바리 활동 수료식에서는 영업점 발령 이후 '벗바리'와 성장한 신입행원들의 경험이 공유됐다.

벗바리 제도는 1995년부터 운영해온 신입행원 멘토링 프로그램으로 선배 행원이 '벗바리'가 돼 신입행원의 영업점 적응을 돕고 실무 역량과 기업문화 관련 과제를 수행하며 신입행원의 성장을 도모하는 제도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신입행원들이 가상세계에 스스로 만들어낸 하나글로벌캠퍼스는 하나은행의 도전정신과 혁신을 보여주는 우수한 사례다"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